팝업닫기

전체메뉴

산과
여성, 임신, 출산의 모든 과정에 환희를 담은 전문적인 진료
르봐이예분만

프랑스의 산부인과 의사인 프레더릭 르봐이예 박사가 제시한 분만방법으로서 출산을 아기의 입장에서 생각하여 아기의 시각, 청각, 촉각, 감정을 존중해주어야 한다는 다섯 가지 수칙을 제시하였습니다.

  • 분만에 임하는 모든 사람은 조용조용 말합니다.
  • 분만에 임하는 모든 사람은 조용조용 말합니다.
    태어나는 순간부터 들리는 여러 소리는 천둥소리와 같은 큰소리로 아기에게 스트레스를 줄 수 있으므로 작은 소리로 말을 합니다.
  • 분만실을 어둡게 합니다.
  • 분만실을 어둡게 합니다.
    자궁안은 30록스 정도의 어둠침침한 환경이므로 태아의 시력을 보호하고 안정감을 주기 위해서는 아가의 형태만을 알아볼 수 있을 정도로 어둡게 해야 합니다. 출생 후 신생아를 엄마의 가슴 위에 올려놓아 엄마의 심장 소리를 듣게 합니다. 자궁 문을 나온 아기는 모든 것이 불안하기 때문에 엄마의 따뜻한 체온과 심장소리를 듣고 엄마의 부드러운 손길을 느끼면서 곧 안정을 취하게 됩니다. 엄마의 목소리를 들으면 더욱 좋습니다.
  • 분만 3~5분 후 탯줄을 자릅니다.
  • 분만 3~5분 후 탯줄을 자릅니다.
    태아는 탯줄을 통해 산소를 공급받았으나, 자궁 문을 나오면서 폐호흡을 하게 됩니다. 아기는 폐호흡과 탯줄호흡을 동시에 하다가, 폐로 산소를 받아들이는 것이 익숙해지면 탯줄의 혈액 순환이 저절로 멈추어집니다. 이 시간은 5분내외로 이때 탯줄을 잘라야만 아기는 고통스럽지 않게 폐호흡에 익숙해집니다.
  • 캥거루 케어를 합니다.
  • 캥거루 케어를 합니다.
    엄마와 아기가 피부를 바로 접촉하여 캥거루처럼 30분 이상 안고 있는 캥거루 케어를 합니다. 출산 직후, 아기가 충분한 시간 동안 엄마의 체온과 심장소리, 냄새를 느끼면서 분만의 스트레스에서부터 안정감을 찾게 되며, 모아 애착관계가 강하게 형성됩니다.
  • 아기를 욕조에서 놀게 합니다.
  • 아기를 욕조에서 놀게 합니다.

대표번호 : 032.247.2000

인천광역시 남구 경원대로 771 (동양장사거리)| 사업자등록번호: 121-82-14340 | 상호명: (의) 아인의료재단

상단으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