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닫기

전체메뉴

부인과
여성 질환과 관련된 전 분야를 실력 있는 전문의가 진료 및 치료합니다.
자궁암검진
자궁암검사란?
자궁암검사란?

자궁경부에서 떨어진 세포를 검사하는 세포학적 검사입니다.
어떤 검사든 특정 질병을 100% 진단해 낼 수 있는 검사는 없듯이 자궁암 세포진 검사의 민감도는 26~83%로 발표하는 연구자마다 차이가 심합니다. 이러한 차이는 검사 시 얻어지는 세포의 양과 검사실 검사자의 정확도 때문에 발생합니다. 검사의 민감도를 높이기 위해 최근에는 세포를 채취할 때 특수한 브러시를 사용하고 있으며, 자궁 경부의 표면적인 변화를 보는 자궁 확대 경이나 자궁경을 보조적으로 함께 사용하기도 합니다.

10년에 걸쳐 암으로 발전한다.
암 세포는 원시 세포 상태의 분열을 계속한다.
자유분방한 성생활은 정상 세포의 패턴을 잃게 만들어 암 발생율을 높인다.
자궁암치료
자궁암치료
  • 가벼운 정도의 자궁암 전 단계라면 재검을 한다.
  • 가벼운 정도의 상피세포내 병변으로 결과가 나왔을 경우에는 3-6개월 후 재검하거나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 자궁경 검사를 시행하기도 합니다.
    재검 시 정상으로 나오면 6개월마다 다시 검사하고, 병변이 발견되면 냉동 치료나 고주파 혹은 레이져 치료를 합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의 타입에 따라 고위험군과 저위험군으로 나누어 향후 치료 방침의 기준을 정합니다.

  • 상피세포 내 병변일 경우는 자궁 경부만 절제하므로 임신이 가능하다.
  • 심각한 정도의 상피세포 내 병변으로 결과가 나오면 자궁확대경으로 보면서 조직 검사를 합니다. 조직 검사 결과도 마찬가지로 나오면 전기 수술 기구 등을 이용해 환형, 또는 원추형으로 절제 수술을 합니다. 이러한 수술은 경부만을 도려내기 때문에 향후 임신이 가능합니다. 절제된 부분은 세밀히 조직 검사를 하게 되며, 그 결과 경계 면에 병변이 존재할 경우 좀 광범위하게 원추형 절제를 재 시행하거나 아예 자궁 적출술을 하기도 합니다. 자궁 경부 암이라면 진행 정도에 따라 치료가 다른데 0기 자궁경부암의 경우, 임신을 원한다면 원추형 절제를 시행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면 자궁적출술을 시행합니다.
    1기 이후부터는 수술, 방사선 치료, 항암제 투여의 세 가지 방법을 단독 혹은 병합 해 치료합니다. 대부분의 의료 기관에서는 1기 및 2기 초기까지는 수술을 하고 초기라고 판단되어 수술을 하였더라도 수술 결과에 따라 추가 방사선 치료와 항암제 투여를 시행하기도 합니다. 자궁 주변으로 전이된 2기 후기부터는 방사선 치료를 하며 항암제 병합 요법을 시행하기도 합니다.

대표번호 : 032.247.2000

인천광역시 남구 경원대로 771 (동양장사거리)| 사업자등록번호: 121-82-14340 | 상호명: (의) 아인의료재단

상단으로이동